‘멀리서 보면 푸른 봄’, 설렘 기류 가득 포스터 촬영 현장 메이킹 공개
상태바
‘멀리서 보면 푸른 봄’, 설렘 기류 가득 포스터 촬영 현장 메이킹 공개
  • 조정원 기자
  • 승인 2021.06.03 11: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빅토리콘텐츠, 에이에이치엔스튜디오 제공
사진=빅토리콘텐츠, 에이에이치엔스튜디오 제공

[조정원 기자] ’멀리서 보면 푸른 봄‘ 청춘 배우들의 캐릭터 포스터 촬영 현장이 공개됐다.

3일 KBS2 새 월화드라마 ‘멀리서 보면 푸른 봄’(극본 고연수, 연출 김정현) 제작진은 포스터 촬영 현장 메이킹 영상을 공개해 눈길을 끈다. 

‘멀리서 보면 푸른 봄’은 멀리서 보아야 봄인, 가까이서 보면 다른 그들의 청춘 이야기다. 대학생들의 다양한 고민과 씁쓸한 현실을 담아내는 것은 물론, 훈훈한 비주얼의 청춘 배우들이 대거 출격한다고 해 궁금증과 기대를 부른다.

공개된 영상에는 편안하면서도 활기찬 분위기로 포스터 촬영에 임하는 배우들의 모습이 담겼다. 박지훈(여준 역)과 강민아(김소빈 역)는 “오전에 비가 와서 걱정했는데, 다행히도 날씨가 좋아졌다”라며 환한 웃음으로 촬영장을 밝혔다. 배인혁(남수현 역) 역시 발랄한 웃음을 짓다가도 촬영이 시작되자마자 진지하게 감정을 잡으며 반전 매력을 선사했다.

권은빈(왕영란 역)과 우다비(공미주 역), 최정우(홍찬기 역)까지 처음으로 한자리에 모여 기뻐하는 청춘 배우들의 모습에서 풋풋한 ‘찐친’ 모멘트를 엿볼 수 있다. 포스터 촬영을 위해 나란히 잔디밭에 누워 있는 동안에도 농담을 주고받으며 웃음을 터뜨리는가 하면, 서로를 향해 장난을 치는 등 화기애애하게 물든 현장의 분위기가 보는 이들을 미소 짓게 한다.

특히 극 중 신선한 관계를 만들어갈 주연배우 박지훈과 강민아, 배인혁의 모습이 시선을 사로잡는다. ‘꽁냥꽁냥’ 귀여운 케미스트리를 자랑하는 박지훈과 강민아, 따뜻한 브로맨스로 여심을 울릴 박지훈과 배인혁의 투샷이 각각 다른 분위기를 발산하며 호기심과 설렘을 증폭시키고 있다.

공감을 자아낼 현실적인 스토리와 다채로운 케미스트리로 올여름 안방극장을 사로잡을 ‘멀리서 보면 푸른 봄’은 오는 14일 오후 9시 30분에 첫 방송 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