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부부’, ‘미수다’ 출신 일본 리에, 두 딸 엄마의 'K-라이프' 공개! 현실 육아 고민까지
상태바
‘국제부부’, ‘미수다’ 출신 일본 리에, 두 딸 엄마의 'K-라이프' 공개! 현실 육아 고민까지
  • 이지은 기자
  • 승인 2021.06.11 14: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MBN ‘한국에 반하다-국제부부’ 제공
사진=MBN ‘한국에 반하다-국제부부’ 제공

[이지은 기자] 두 딸아이의 엄마로 돌아온 ‘미녀들의 수다’ 출신 일본 미녀 아키바 리에의 일상이 공개된다.

11일 오후 방송하는 MBN ‘한국에 반하다-국제부부’(이하 ‘국제부부’) 3회에서 외국인 엄마들은 한국의 현실 교육 문제와 부딪힌다.

이날 방송에서는 리에의 ‘K-라이프’가 눈길을 사로잡는다. 먼저 가수 러브홀릭스 멤버이자 음악감독 이재학과 결혼한 그녀의 집이 공개된다. 익숙한 멜로디와 함께 시작되는 아침에 스튜디오는 놀라움으로 가득 찬다고 해 궁금증이 고조된다.

그런가 하면 리에는 5살 딸 예나와 같은 유치원에 다니는 학부모의 방문에 예상치 못한 큰일을 맞이한다. 공동육아를 하게 된 리에는 딸아이가 친구와의 한글 대결에서 눈물을 보이자 속상한 마음을 감추지 못한다. 특히 한국의 현실적인 교육에 리에는 물론 출연진들은 생각이 깊어진다.

그뿐만 아니라 스튜디오에서는 한국의 선행학습으로 열띤 토론이 벌어진다. 과연 입학 전 교육을 둘러싼 외국인 아내들의 의견은 어떨지, 본 방송을 더욱 기다려지게 한다. 여기에 ‘연예계 알파맘’ 김경화는 “여기 시스템에 맞게끔 아이에게 해주는 것도”라며 전문가다운 조언을 했다고 전해져 관심을 집중시킨다.

한편 ‘국제부부’ 3회는 11일(오늘) 오후 11시에 방송한다.

이지은 기자
이지은 기자
marketnews3030@gmail.com
다른기사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