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정민 X 현빈 주연 영화 ‘교섭’, 2023년 1월 공개 확정!
상태바
황정민 X 현빈 주연 영화 ‘교섭’, 2023년 1월 공개 확정!
  • 마켓뉴스
  • 승인 2022.12.07 17: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황정민 그리고 현빈이 만났다.

플러스엠 엔터테인먼트
플러스엠 엔터테인먼트
플러스엠 엔터테인먼트
플러스엠 엔터테인먼트

황정민과 현빈의 첫 동반 주연, 그리고 임순례 감독의 신작으로 기대를 모은 영화 ‘교섭’이 2023년 1월 18일 개봉을 확정하고, 공식 1차 포스터와 예고편을 공개했다. ‘교섭’은 최악의 피랍사건으로 탈레반의 인질이 된 한국인들을 구하기 위해 아프가니스탄으로 향한 외교관과 현지 국정원 요원의 교섭 작전을 그린 영화.

공개된 2종의 포스터는 영화의 배경이 되는 거칠고 황량한 아프가니스탄의 느낌을 실감나게 전한다. 영화 속 한 장면을 포착한 포스터는 사막 한 가운데, 대치하듯 마주한 두 진영 사이 무장한 탈레반 측으로 가고 있는 인물의 모습을 통해, 모든 것이 낯선 혼돈의 땅에서 펼쳐지는 위험한 교섭 작전의 긴박함을 담았다.

함께 공개된 포스터는 거친 사막 한가운데, 작전에 나서는 교섭 전문 외교관 황정민과 국정원 요원 현빈의 모습을 담았다. 피랍사건 발생 후 모든 것이 낯선 아프가니스탄으로 파견 온 교섭 전문 외교관 ‘정재호’ 역의 황정민과 중동 지역 전문 국정원 요원으로 현지에서 거칠게 살아온 ‘박대식’ 역 현빈의 동행을 보여주는 포스터는, 비록 방식은 다르더라도 인질들의 목숨을 구해야 한다는 공통의 목표를 향해 목숨을 건 두 사람이 어떤 활약을 펼칠지 기대하게 한다.

함께 공개된 공식 1차 예고편은 피랍사건 발생 당시의 위험한 순간과 온갖 악조건이 연이어 닥치는 교섭 작전의 상황을 아프가니스탄 현지의 리얼함이 돋보이는 장면과 배우들의 실감나는 연기로 전한다. 피랍 직후 탈레반 측의 살해 시한 24시간 통보, 줄어들기 시작하는 외교관 ‘정재호’의 시계는 교섭의 긴박함을 상징적으로 보여준다. 또한, 예고편을 여는 ‘정재호’의 대사 “외교부의 중요 사명 중 하나는 자국민의 보호라고 알고 있습니다”는, 테러집단과 협상할 수 없다는 외교의 기본 원칙을 넘어, 생명을 구해야 한다는 ‘정재호’의 사명감을 암시한다.

플러스엠 엔터테인먼트
플러스엠 엔터테인먼트

또한 검증부터 해야 된다는 ‘재호’의 말에 “그러다 희생자 또 나오면 책임질 수 있습니까”라는 현지 국정원 요원 ‘대식’의 반문은, 원칙 뚜렷한 유능한 외교관 ‘재호’와 중동 지역 전문으로 어떤 수를 써서든 인질을 구해야 된다고 생각하는 국정원 요원 사이의 협업 또한 순탄치 않을 것을 예고한다. 하지만 방식과 생각의 차이를 딛고, 시시각각 변하는 탈레반 측의 요구 조건, 인질의 추가 희생 등 악조건 속에서 인질들을 구하기 위해 나아가는 ‘재호’와 ‘대식’의 모습이 펼쳐지며, 영화 ‘교섭’이 펼쳐 보일 긴장감 넘치는 교섭 작전의 실체와 남다른 울림에 대한 기대를 높인다. 2023년 1월 18일 개봉 예정. 

Tag
#교섭
마켓뉴스
마켓뉴스
2022marketnews@gmail.com
다른기사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