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인' 차학연 '"섬세한 연기력으로 혼연일체"
상태바
'마인' 차학연 '"섬세한 연기력으로 혼연일체"
  • 이지은 기자
  • 승인 2021.06.15 13: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tvN 제공
사진=tvN 제공

[이지은 기자] 배우 차학연이 한층 더 깊어진 감성으로 캐릭터와 혼연일체 된 연기를 선보이며 눈길을 끌고 있다.

tvN 토일드라마 ‘마인’(극본 백미경/ 연출 이나정/ 기획 스튜디오드래곤/ 제작 제이에스픽쳐스)에서 ‘한수혁’ 역을 맡아 ‘사랑에 빠진 남자’의 순수한 매력을 유감없이 보여주고 있는 차학연이 섬세한 감정 연기로 안방극장의 몰입도를 높이고 있는 것. 

이에 때로는 처연한 눈빛을, 때로는 현실의 험난한 장벽에도 한없이 순수한 순애보 매력을 보여주고 있는 차학연의 입덕유발 모먼트를 짚어봤다.

#1. “나 이 집 나갑니다!” 유연을 지키기 위한 당찬 대립, 직진 매력

차학연은 어린 시절 어머니와의 가슴 아픈 이별을 경험하고 고독하게 지내온 재벌 3세 ‘한수혁’ 캐릭터로 첫 등장해 시청자들의 눈도장을 찍었다. 집안에서 정해준 대로 유학 길에 오른 후 자신의 본분을 감내하며 살아오다 메이드 유연(정이서 분)을 만나게 된 뒤, 자신의 마음을 감추지 않고 사랑 앞에 투명한 직진 매력으로 눈길을 끌었던 것.

이 과정 속 차학연은 ‘한수혁’에 완벽하게 동화돼 매 순간 깊은 감정 연기로 몰입도를 이끌었다. 

양어머니 서현(김서형 분)에게 ‘효원의 왕관에는 관심이 없다’는 뜻을 분명히 전하며 당찬 모습을 보인 수혁은 “사랑하는 사람에게 상처 주고, 평생을 이렇게 살아야 하는데 그게 다 무슨 소용 있어요?”라고 유연을 향한 자신의 진심을 털어놓는가 하면, 유연을 내쫓은 아버지 진호(박혁권 분)에게 뺨을 맞은 뒤에도 남들처럼 평범하게 살고 싶다는 자신의 뜻을 굽히지 않았다.

#2. “단 한번이라도 내 진심을 봐줄 수 없어요?!” 슬픔-설렘 모두 소화하는 감성 눈빛

차학연은 사랑을 겪으며 변화하는 수혁의 내면을 섬세한 눈빛으로 그려냈다. 특히나 유연이 순혜(박원숙 분)에게 맞고 효원가에서 쫓겨난 사실을 뒤늦게 알게 된 수혁이 사라진 유연을 찾아 다니다 결국 유연을 설득해 집으로 함께 돌아오는 장면에서 수혁의 복잡 미묘한 감정선을 섬세한 눈빛에 담아내며 존재감을 높였다.

차학연은 자신도 모르게 유연에게 빠져든 수혁의 내면의 흔들림을, 상황과 마주하는 인물에 따라 달라지는 눈빛의 온도로 유연하게 표현했다. 재벌 3세로서 짜여진 삶을 살아가길 원하는 집안의 사람들 앞에서는 단호하고 날 선 모습을 보이다 가도, 유연 앞에서는 한없이 다정하고 따뜻한 매력을 선보였던 것.

차학연은 “유연을 처음 만난 수혁이 스스로 자신의 감정을 숨기고 들키지 않으려 하지만, 점차 유연을 알게 된 후에는 감정 표현에 솔직하고 자유로워 지려고 노력하는 모습이 인상적이었다. 유연을 향한 애정을 보여주는 장면에서는 직접적으로 어필하지 않아도 유연의 눈빛을 읽고 느끼기 위해서 정이서 배우의 눈을 많이 맞추려고 노력했다.”며 수혁 캐릭터의 내면을 먼저 이해하고 상황에 녹아들 수 있도록 노력을 기울였다고 밝혔다.

사진=tvN 제공
사진=tvN 제공

#3. “세상에 뛰어나가 부딪혀 볼거야!” 뻔한 재벌 NO! 귀여움 한스푼 더한+ 순수한 매력 발산

차학연은 수혁의 고독한 모습 뒤에 숨어있던 귀여운 면모를 꺼내 보이며 시청자들에게 새로운 매력을 선보였다. 극 초반 굳은 표정과 건조한 눈빛, 냉정한 태도로 사랑받지 못하고 자란 재벌 특유의 고고함, 외로움을 드러냈지만, 유연을 만나게 되면서 귀여운 순애보 모습을 선보여 눈길을 끌었다.

특히나 유연을 다시 효원가로 데려 오기 위해 유연이 아르바이트 중인 패스트푸드 점에 찾아간 수혁이 “너 집으로 안 돌아오면 삼시 세끼 햄버거 먹으면서 여기 있지 뭐”라고 귀여운 협박을 하는가 하면, 유연을 때린 할머니를 대신해 자신이 맞겠다며 호기 있게 뺨을 들이댔지만, 유연이 양 팔을 걷고 때리려는 시늉을 하자 움찔하는 모습으로 웃음을 자아냈다. 효원가의 도련님으로 모든 것을 다 가졌지만, 세상에 발을 딛고 처음 해보는 것이 많은 수혁이 자신만의 ‘마인’을 찾아 나서는 첫 걸음으로 효원가를 나오게 되면서 앞으로의 전개에 더욱 기대감을 높였다.

남은 회차에서 보여줄 한수혁의 또 다른 매력에는 어떤 것이 있을지 기대가 커지는 가운데, tvN 드라마 ‘마인’은 매주 토, 일 밤 9시에 방송된다.

 

이지은 기자
이지은 기자
marketnews3030@gmail.com
다른기사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