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트업 '프루팅(fruiting)', 출시전 클로즈베타 테스트 진행
상태바
스타트업 '프루팅(fruiting)', 출시전 클로즈베타 테스트 진행
  • 김태우 기자
  • 승인 2020.09.08 16: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제공=프루팅
사진제공=프루팅

[김태우 기자] 금융정보 플랫폼 스타트업 '프루팅(fruiting)'이 오는 10월 출시를 앞두고 클로즈베타 테스트에 들어갔다고 8일 밝혔다.

프루팅은 고질적인 한국의 투자 문화의 문제점으로 지적되는 폐쇄적이며, 사행성있는 투자정보의 과잉 상태를 신뢰 할 수 있는 금융정보로 대체한다는 목표로, 서비스 개발은 프랍 트레이더로 오랜 경험을 가진 이선철대표가 참여하여, 금융 정보제공 플랫폼의 틀을 마련했다.

시도 때도 없이 쏟아지는 각종 리딩방 및 유사투자자문 업체들의 전화나 문자를 숱하게 접하게 될 때, 거시경제나 투자분야에 대한 기본적인 지식만 있어도 이러한 리딩방 혹은 유사자문 업체들의 정보를 걸러낼 수 있다. 그러나 대다수의 한국인들은 아직 '금융 문맹' 이라 불릴 만큼 잘못된 투자정보를 가려내고 판단 할만한 최소한의 이해가 부족한 게 회사 측의 설명이다.

프루팅은 국내에서 유통되는 투자 정보가 그 출처와 신뢰성을 믿기 어려운 경우가 많고, 그러다 보니 신뢰하기 어려운 유사자문 업체로부터 정보를 들은 후 투자를 해 손실을 보는 패턴을 가진 한국 민간 투자문화의 현실을 개선하는데 목적을 두고 있다.

프루팅 이선철 대표는“ 프루팅의 기본적인 컨셉은 전문가가 엄선하고 검수한 양질의 컨텐츠를 한데 모아 이를 무료로 해석해주는 것"이라며 "자체 전문가 풀에서 생산한 경쟁력 있는 금융 컨텐츠는 프루팅의 또 다른 강점이며, 제도권내 각계 각층의 전문가들과 함께 프루팅이 아니면 접할 수 없는 소재들로 콘텐츠를 강화해 정식 출시 준비중”이라고 전했다.

한편, 프루팅은 오는 10월 중 정식서비스 출시예정이며, 서비스내 모든 정보와 서비스는 일반에 무료 제공예정이다.

김태우 기자
김태우 기자
marketnews2019@gmail.com
다른기사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