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 농산물 이용한 당뇨병 치료·개선제 개발 성공… 임상시험 돌입

기사입력 : 2018-11-09 14:19:36
center
[마켓뉴스 이선아 기자]
정부 주도로 추진중인 농촌융복합 6차산업 사업이 성과를 내고 있다.

전라북도 농촌융복합 6차산업 기업으로 선정된 (농)(유)마이산현미발효밥이 자체 기술로 개발한 미생물 발효 당뇨개선 제품에서 당수치 개선은 물론, 당뇨병 환자가 기존 인슐린 주사나 혈당강하제제를 투여 받지 않고도 안정적인 당의 관리가 가능한 치료효과를 보이는 것으로 나타났다.

도내 농생명 식품분야 우수기업이 의미 있는 제품개발에 성공함에 따라 (재)전북테크노파크는 (농)(유)마이산현미발효밥의 당뇨개선 제품을 전북 농생명 식품분야를 대표하는 제품으로 육성키로 하고 8일, 원광대학교 희귀난치성신경근육질환센터와 인체적용실험 진행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하며 임상진행 절차에 돌입했다.

(재)전북테크노파크 강신재 원장은 “이번 업무협약은 농생명 식품분야의 우수기업 제품을 임상실험을 통해 세계적인 농생명 제품으로 성장시키는 기반을 마련하고자 하는데 그 의의가 있다”며 “마이산현미발효밥에서 개발한 당뇨개선제품이 전라북도를 넘어 세계적인 농생명 제품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필요한 조치를 지원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농)(유)마이산현미발효밥 박신자 대표는 “당뇨개선 효과가 임상실험을 통해 수치화로 입증되면, 치료제 수준의 당뇨개선식 및 건강기능식품, 건강보조식품으로 제품을 세분화해 생산할 예정”이라며 “국내 공급은 물론, 수출을 통해 대한민국 농산물의 우수성을 전세계에 알려 나가는데 역량을 집중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이선아 기자 news@
마켓뉴스는 공정하고 정확한 뉴스 전달을 위해 노력하며,
독자는 제공 뉴스에 대해 정정 반론 추후 보도를 요청할 권리가 있습니다.
메일 : news@marketnews.co.kr
<저작권자 © 마켓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