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봉선, '연애잠금해제' 온리원오브 현실남친 프로젝트 '마지막 퍼즐' 등장
상태바
신봉선, '연애잠금해제' 온리원오브 현실남친 프로젝트 '마지막 퍼즐' 등장
  • 주영현
  • 승인 2019.11.19 13: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Mnet M2 제공
사진=Mnet M2 제공

신봉선이 온리원오브의 데뷔 첫 리얼리티 '연애잠금해제'의 대미를 장식한다.

신봉선은 19일 오후 8시 방송되는 엠넷 '연애잠금해제' 마지막회에서 실전 능력을 가늠하는 '아바타 소개팅'의 지휘자로 깜짝 투입된다.

등장부터 큰 웃음을 자아낸다. 온리원오브 멤버들이 지난 회를 모니터링하는 도중에 갑자기 나타나 모두를 깜짝 놀라게 만든다. 이어 신봉선이 "1대 7 소개팅 안 해봤죠? 저는 어때요?"라고 말하자 주위는 순간 정적이 흐른다.

막바로 "사실 오늘 미션 상대로 나온 것이 아니라 MC"라고 밝히는데, 그제서야 박수가 터져나온다. 그러면서 "소개팅 안 한다고 하니까 박수를 너무 치는 것 아닌가"라고 말해 온리원오브 멤버들을 크게 웃게 만든다.

신봉선의 지휘로 진행되는 '아바타 소개팅'은 8부작 시리즈인 '연애잠금해제'의 최종 실습 버전이다. 그동안 현실 남친을 꿈꾸며 연애학교에서 여심, 패션, 매너스킨십 등을 트레이닝 받은 만큼 보고 들은 모든 것을 쏟아 붓는다.

지금까지 최하 점수를 받은 준지와 규빈, 우등생 유정이 특별 소개팅 선수로 투입되며, 남은 멤버들은 '악마'와 '천사'로 나뉘어 지령을 내린다. 소개팅 여성의 음료를 뺏어 마시고, 손을 마주대며 '다한증 있나'라고 묻고, 헤어질 때 '계산은 후불로 말해놨다'며 먼저 떠나는 등 악마의 지령을 쏟아낸다.

반면 줄곧 여심을 잘 파악해온 유정은 오히려 온리원오브 멤버들의 원성을 산다. 착한 지령만 내리는 '천사'로 분류된 멤버들까지 분노케 만드는데, 그 내막은 마지막회인 8회에서 확인할 수 있다. 

엠넷의 '연애잠금해제'은 지난달 1일 첫 방송을 시작해 신선한 소재로 주목을 받았다. 아이돌 그룹이지만 '현실남친돌'에 도전하는 독특한 리얼리티였다. 다양한 연애 시뮬레이션을 통해 여심을 사로잡는 매력남으로 거듭나는 고군분투기를 그렸다.

현실남친 프로젝트 마지막 단계에서 신봉선과 만나는 온리원오브의 '연애잠금해제' 8회 본방송은 19일 오후 8시 엠넷, 1시간 뒤인 9시 M2에서 볼 수 있다.

주영현
주영현
marketnews2019@gmail.com
다른기사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