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a 현장]”새롭고 다채로운 매력”…베리베리의 이유 있는 패기(종합)
상태바
[Ma 현장]”새롭고 다채로운 매력”…베리베리의 이유 있는 패기(종합)
  • 백융희 기자
  • 승인 2020.07.01 14: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젤리피쉬엔터테인먼트 제공
사진=젤리피쉬엔터테인먼트 제공

[백융희 기자] 그룹 베리베리(VERIVERY)가 이전보다 더 성숙한 모습으로 돌아왔다. ‘로드 투 킹덤’을 통해 한층 더 성장한 베리베리가 어떤 활약을 펼칠지 기대가 모인다.

베리베리는 1일 오후 네 번째 미니앨범 ‘FACE YOU(페이스 유)’ 발매 기념 온라인 쇼케이스를 개최했다. 이날 MC는 박지선이 맡았다.

먼저 이날 계현은 “Mnet ‘로드 투 킹덤’ 이후 앨범 작업에 집중하면서 시간을 보냈다”고 근황을 전했다.

연호는 “’로드 투 킹덤’에 출연해서 컨셉추얼한 무대를 많이 했다. 그래서 무대 위에서 표정이나 무대 매너 면에서 많이 발전한 것 같다”며 “많은 기대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이어 동헌은 “팬 분들께서 새 앨범에 대해 어떻게 봐주실지 두근거리고 궁금하다. 더 좋은 모습을 보여드리기 위해 많은 연습을 했으니 기대 부탁한다”고 컴백 소감을 전했다.

네 번째 미니앨범명인 ‘FACE YOU’는 베리베리가 올 한 해 대중과 함께 그려갈 새로운 희망의 스토리 ‘FACE it(페이스 잇)’의 두 번째 에피소드로 ‘너와 나의 연결, 연결을 통한 치유’의 메시지를 담고 있다.

사진=젤리피쉬엔터테인먼트 제공
사진=젤리피쉬엔터테인먼트 제공

“타인의 연결로 인한 치유와 공감에 집중했다. 이전 앨범보다 성장하고 깊이 있는 모습을 보여드릴 수 있지 않을까 싶다”고 설명했다.

타이틀곡 ‘Thunder(썬더)’는 불현듯 밀려오는 불안에 주저할 때 너와 내가 만나 용기 있게 맞서고 결국 우리가 되어 극복하는 과정을 그린 곡이다.

계현은 “타이틀곡을 처음 듣고 생각보다 무거운 느낌이라 놀랐다. 이 무대를 어떻게 연습하고 소화할지에 대한 고민이 많았다”고 말했다.

특히 베리베리는 이전보다 한층 깊고 파워풀해진 음악과 안무로 성장한 모습을 보여줄 예정이다. 절제된 성숙미가 포인트라는 것.

사진=젤리피쉬엔터테인먼트 제공
사진=젤리피쉬엔터테인먼트 제공

 

동헌은 “동승이가 이번 콘셉트와 가장 잘 어울리는 것 같다. 이전과 스타일이 달라져 멋있어졌다. 또 얼굴은 순하지만, 무대 위에서 반전 모습을 보여줄 수 있을 것 같다”고 칭찬했다. 여기에 강민은 “동승 뿐 아니라 모든 멤버가 이번 콘셉트와 잘 어울린다”고 자신감을 드러냈다.

또 동현은 이번 뮤직비디오 곳곳에 포인트가 숨어져 있다고 밝히며 “10번은 봐주셔야 할 것 같다”고 너스레를 떨었다.

그는 “이번에는 저희의 콘셉트, 칼군무 등 어느 하나 빠지는 것 없이 잘 갖춰진 그룹이라는 걸 각인시키고 싶다”고 말했다. 이어 연호는 “칼군무, 팀워크 등 모든 게 결합된 무대를 보여드리고 싶다”고 덧붙였다.

끝으로 베리베리는 “TOP10이 목표다”라고 자신감을 전했다. 이어 “빠른 시일 내에 컴백하게 돼서 기쁘다. 그만큼 좋은 모습 보여드릴 수 있도록 열심히 활동하겠다”고 마무리했다.

백융희 기자
백융희 기자
byh@marketnews.co.kr
다른기사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