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저녁 같이 드실래요', 웃음 끊이지 않는 메이킹 현장 공개…'유쾌+상쾌'
상태바
'저녁 같이 드실래요', 웃음 끊이지 않는 메이킹 현장 공개…'유쾌+상쾌'
  • 조정원 기자
  • 승인 2020.07.01 17: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빅토리콘텐츠, MBC '저녁 같이 드실래요' 메이킹 영상 캡처
사진=빅토리콘텐츠, MBC '저녁 같이 드실래요' 메이킹 영상 캡처

[조정원 기자] '저녁 같이 드실래요'가 화기애애한 촬영 분위기를 고스란히 전했다.

1일 MBC 월화드라마 '저녁 같이 드실래요' 제작진은 긴장감으로 가득한 모니터 속의 모습과는 달리, 배우들의 유쾌한 케미스트리로 가득한 비하인드 메이킹 영상을 공개했다.

공개된 영상에서 예지원은 극 중 '병맛' 콘텐츠 회사의 대표답게 통통 튀는 매력을 발산해 시선을 사로잡았다. 이어 '저녁 같이 드실래요' 출연자들이 총출동, 편안한 분위기 속에서 매력을 뽐내는 장면들이 담겼다.

이지훈과 고규필이 장난기 가득한 티키타카로 현장의 분위기를 이끄는가 하면, 발랄한 분위기의 손나은이 촬영에 돌입하자 180도 변신해 도도한 매력을 발산했다.

송승헌과 서지혜의 키스신 촬영이 이어지자, 진노을 캐릭터를 열연하고 있는 손나은은 수줍은 듯 "미쳤나 봐"라며 소녀 감성 가득한 감성을 내비쳐 보는 이들의 미소를 자아냈다.

서바이벌 게임 촬영을 위해 위장에 나선 송승헌은 매니저의 얼굴에 직접 위장 크림을 바르며 장난기 가득한 모습을 보였다. "매니저와 배우는 항상 같이하는 거야"라는 능청스러운 모습이 더해져, 배우와 스태프가 한데 어우러지는 화기애애한 분위기를 이끌었다.

웃음이 끊이지 않는 시간을 보내던 배우들은 촬영에 돌입하자 캐릭터에 스며들어 눈부신 케미스트리를 선보였다. 서지혜는 전사 캐릭터에 완벽 빙의해 유쾌함을 자아냈고, 손나은은 사격을, 송승헌과 이지훈은 화려한 액션 신을 완벽하게 소화했다.

한편 '저녁 같이 드실래요'는 송승헌과 서지혜의 달콤한 로맨스에 손나은과 이지훈의 불꽃 튀는 방해 공세로 흥미진진한 스토리를 펼치고 있다.

'저녁 같이 드실래요'는 매주 월, 화요일 오후 9시 30분에 방송한다.

조정원 기자
조정원 기자
chojw00@marketnews.co.kr
다른기사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