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이버 라인, 영상·음성 그룹통화 참여인원 500명까지 늘린다
상태바
네이버 라인, 영상·음성 그룹통화 참여인원 500명까지 늘린다
  • 김태우 기자
  • 승인 2020.07.03 17: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제공=라인
사진제공=라인

[김태우 기자] 네이버 자회사 라인이 운영하는 커뮤니케이션 앱 라인이 영상과 음성 그룹통화에 참여할 수 있는 최대 인원을 200명에서 500명으로 확대한다고 3일 밝혔다.

라인은 500명이 동시에 그룹통화에 참여하더라도 참여한 모든 멤버를 확인하며 대화를 나눌 수 있다고 설명했다. 음성 통화 시 화면을 위아래로 스크롤하여 참여 멤버의 프로필을 볼 수 있으며, 영상 통화 시에는 옆으로 스와이프해 멤버의 얼굴과 상태를 확인할 수 있다.

다양한 그룹통화 부가 기능 역시 제공된다. 통화 중 유튜브를 함께 시청하며 즐길 수 있고, 영상 통화 중에는 회의를 원활하게 하는 화면 공유 기능은 물론 얼굴을 꾸미거나 가릴 수 있는 다채로운 화면 필터와 이펙트 기능도 사용 가능하다.

라인은 그룹 대화방에서 라이브 영상을 중계할 수 있는 기능인 라이브(Live)의 최대 참여 인원수 역시 500명으로 확대한다고 전했다.

김태우 기자
김태우 기자
marketnews2019@gmail.com
다른기사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