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좀비탐정' 최진혁·박주현, 대본 리딩 비하인드 공개…웃음 만발 '유쾌 케미'
상태바
'좀비탐정' 최진혁·박주현, 대본 리딩 비하인드 공개…웃음 만발 '유쾌 케미'
  • 조정원 기자
  • 승인 2020.07.31 15: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래몽래인 제공
사진=래몽래인 제공

[조정원 기자] 드라마 '좀비탐정'의 최진혁과 박주현이 생기 가득한 대본 리딩 현장의 분위기를 전했다.

31일 KBS2 새 드라마 '좀비탐정'(극본 백은진, 연출 심재현) 제작진은 현장의 유쾌한 분위기가 고스란히 담긴 대본 리딩 비하인드 메이킹 영상을 공개했다.

'좀비탐정'은 부활 2년 차 좀비가 탐정이 돼 자신의 과거를 찾기 위해 고군분투하는 휴먼 코미디 드라마다.

깔끔한 외모와 카리스마를 겸비한 마성의 좀비 캐릭터 김무영 역의 최진혁, 열정과 깡으로 가득한 공선지 역의 박주현의 이색적인 케미스트리가 관전 포인트다.

공개된 영상에서는 화기애애한 분위기 속에서 호흡을 맞추는 배우들의 모습이 담겼다. 최진혁은 재치 있는 농담과 웃음으로 현장에 웃음꽃을 피웠으며, 인간과 좀비를 오가는 극과 극의 캐릭터를 생생하게 표현해내며 몰입도를 끌어 올리고 있다. 박주현은 시원한 미소와 우렁찬 목소리로 당찬 면모를 뽐내며 공선지와 높은 싱크로율을 선보였다.

두 사람은 웃음이 끊이지 않는 분위기 속에서 편안하게 연기 호흡을 주고받으며 통통 튀는 케미스트리를 더욱 기대하게 한다.

그런가 하면 극 중 김무영의 라이벌 탐정 성록과 왕웨이 역을 맡은 태항호와 이중옥은 유쾌한 티키타카를 주고받으며 존재감을 자랑하고 있다. 특히 이중옥은 중후한 외모와 달리 "92년생 스물아홉 맞습니다"라며 능청스러운 연기를 펼쳐 현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황보라는 아역 배우 역할까지 자처하며 최진혁과 웃음 가득한 연기 호흡을 나누며 주, 조연 배우들의 환상적인 시너지를 엿볼 수 있게 했다.

개성 넘치는 캐릭터와 배우들의 케미스트리로 안방극장 '시간 순삭'에 나설 '좀비탐정'은 올 하반기 첫 방송을 앞두고 있다.

조정원 기자
조정원 기자
chojw00@marketnews.co.kr
다른기사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