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진아, ‘전국민 드루와’ 스페셜 MC로 출격
상태바
태진아, ‘전국민 드루와’ 스페셜 MC로 출격
  • 백융희 기자
  • 승인 2020.08.01 11: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MBN 제공
사진=MBN 제공

[백융희 기자] ‘트로트 황제’ 태진아가 ‘전국민 드루와’의 스페셜 MC로 출격한다.

오는 3일 오후 방송하는 MBN 예능프로그램 ‘전국민 드루와’(이하 ‘드루와’) 10회에서는 트로트가수 태진아가 일일 점장으로 등장해 이수근, 붐과 호흡을 맞춘다.

지난 8회 방송에 출연해 트로트 후배에 대한 아낌없는 사랑과 응원을 펼쳐 훈훈함을 안겼던 태진아는 이수근과 붐에게 다시 한번 출연하겠다는 약속을 남긴 바 있다.

당시 “차에서 방송하기는 처음”이라며 이색적인 촬영 광경에 놀라워했던 태진아는 2주 만에 한층 여유로워진 모습으로 등장해 “이젠 차에서 노래부르는 것도 적응됐다”면서 프로 점장으로서의 면모를 과시했다고.

이수근은 “점장으로 오셔서 너무 영광”이라며 태진아의 등장을 반겼고, 붐은 “보고 싶었습니다”라며 대선배의 합류를 그 어느 때보다 기뻐했다고 해 관심이 쏠린다. 그러나 태진아의 등장에 후끈 달아오르던 분위기는 이내 반전을 맞이했다고 해 궁금증을 증폭시킨다.

태진아가 타고난 온정으로 참가자에게 현금을 쥐여주려 상금 가방을 열었고 이에 급 당황한 이수근은 “선배님! 공금 횡령하시면 안 돼요”라며 상금 300만 원을 사수하기 시작했다고. 붐 역시 “마음이 따뜻한 건 아시겠지만 위험하다”라며 공금 지킴이 모드에 돌입했다고 전해져 웃음을 예고하고 있다.

이날 태진아는 심사 기준을 묻는 말에 “실력은 어느 정도 갖췄을 것 같다. 패션이 중요하다”라며 자신만의 독특한 기준을 공개했다고 해 시선이 집중된다. 트로트계의 패셔니스타 태진아가 과연 어떠한 심사를 펼치게 될지, 본 방송에 대한 호기심과 기대감을 높인다.

백융희 기자
백융희 기자
byh@marketnews.co.kr
다른기사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