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보라 해명 “변명 여지없어, 논란 없게 노력하고 배울 것”
상태바
임보라 해명 “변명 여지없어, 논란 없게 노력하고 배울 것”
  • 이지은 기자
  • 승인 2020.10.13 21: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임보라 SNS
사진=임보라 SNS

[이지은 기자] 임보라가 뒷광고 의혹에 해명했다.

임보라는 13일 오후 자신의 인스타그램 계정에 “내 영상과 관련하여 전문가들과 어떠한 문제가 있었는지 확인했고, 나의 마음을 오해의 소지 없이 표현하고자 글을 작성했다”는 글을 게재했다.

그는 “일자를 0월 0일로 해놨던 부분은 글을 적으면서 추후 정확한 유튜브 운영 일자를 확인해서 적기 위해 공란으로 두었다가 수정을 미처 못하고 그대로 올리게 됐다”며 “글을 작성하는 데에 있어서는 단연코 누군가의 도움 없이 작성했다. 그 과정 중 여러 번 지우고 쓰고 수정을 반복하다 보니 이렇게 다시 올린다”고 설명했다.

이어 임보라는 “보다 정확한 이야기를 드리기 위해 꼼꼼히 체크하고 숙지하다 보니 이렇게 말씀드리기까지 생각보다 긴 시간이 걸렸다. 많이 믿고 기다려주셨을 분들에게 진심으로 죄송하다”고 고개를 숙였다.

그러면서 “자세한 설명에 앞서, 모든 문제는 구조적인 부분을 깊이 공부하지 못하고 유튜브와 인스타그램 등을 운영한 나의 미숙에서 비롯된 것으로 이 부분은 변명의 여지가 없다. 깊이 반성하고 있으며 더욱 노력하여 배워서 추후 이런 부분이 생기지 않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재차 사과했다.

이와 함께 “2019년 9월 1일부터 2020년 5월 13일까지 운영된 나의 유튜브 채널은 나와 편집자 둘이 운영하는 채널로 광고성 진행건의 경우 더 보기란 표시, 유료 광고 탭 중 선택하여 표시하면 된다고 인지하고 운영해왔다”며 “유튜브 채널 내에 진행한 광고 영상은 총 4건이 있었다. 이 중 2개는 못했고, 2개는 유료 광고탭 표시를 했다”고 덧붙였다.

이지은 기자
이지은 기자
marketnews2019@gmail.com
다른기사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