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수민 사과, '펜트하우스 시즌2' 스포 논란에 결국 
상태바
김수민 사과, '펜트하우스 시즌2' 스포 논란에 결국 
  • 이지은 기자
  • 승인 2021.01.15 04: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김수민 아나운서 SNS
사진=김수민 아나운서 SNS

[이지은 기자] 김수민 아나운서가 '펜트하우스' 논란에 사과했다.

지난 14일 오전 방송한 SBS 파워FM '조정식의 펀펀투데이'(이하 '펀펀투데이')에는 최기환, 김수민 아나운서가 출연해 다양한 이야기를 나눴다.

이날 방송에서 조정식 아나운서는 "김수민 아나운서가 노래를 부를 차례지만 부를 기분이 아닐 것 같아서 내가 부르겠다"라며 에픽하이의 '스포일러'를 선곡했다.

이에 김수민 아나운서는 "죄송하다"라고 사과의 말을 전했고 최기환 아나운서는 "어떤 의미가 있는 게 아니죠?"라고 너스레를 떨었다.

또 조정식 아나운서는 "김수민 아나운서가 다음 사연 스포일러 해주시겠습니다"라고 한 번 더 '스포일러'를 강조했고 김수민 아나운서는 "사는 게 쉽지 않다"고 말했다.

앞서 김수민 아나운서는 개인 유튜브 채널에 대본을 들고 대사 연습을 하는 모습을 공개했다. 해당 영상은 빠른 속도로 편집됐지만, 일부 누리꾼들은 영상을 정상 속도로 전환, 해당 내용이 SBS 드라마 '펜트하우스' 시즌2의 내용임을 짐작했다.

이에 스포일러 논란이 일어났고, 김수민 아나운서는 라디오 스케줄을 통해 간접적으로 심경을 전했다.

이지은 기자
이지은 기자
marketnews2019@gmail.com
다른기사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