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이스퍼, 등산 콘텐츠 통해 건강한 기운 선사…힐링+웃음 다 잡았다!
상태바
보이스퍼, 등산 콘텐츠 통해 건강한 기운 선사…힐링+웃음 다 잡았다!
  • 이지은 기자
  • 승인 2021.04.08 16: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에버모어뮤직 제공
사진=에버모어뮤직 제공

 

[이지은 기자] 보컬그룹 보이스퍼(VOISPER)가 건강한 웃음을 선사했다.

보이스퍼(정대광, 정광호, 김강산, 민충기)는 지난 7일 소속사 에버모어뮤직 공식 유튜브 채널을 통해 북한산 등산 콘텐츠 영상을 게재했다.

이날 공개된 영상에서 보이스퍼는 '산 정상에서 '무야호'를 외치다'라는 주제로 북한산 등산 콘텐츠를 진행했다. 먼저 사전 게임을 통해 팀을 정했고 정대광, 김강산이 '정상팀', 정광호, 민충기가 '둘레길팀'으로 나뉘어 각자 주어진 길에 나섰다.

북한산 정상에 올라야 하는 정대광, 김강산은 등산 내내 서로 다른 페이스를 보여 웃음을 자아냈다. 정대광은 제대로 등산을 해 보는 건 처음이라며 걱정하면서도 좀처럼 지치지 않는 체력으로 쉼 없이 산을 올랐다. 시작부터 지친 기색이 역력했던 김강산은 등산이 생각보다 힘들다고 고백하며 종종 휴식을 제안했다.

반면 '둘레길팀'은 시작부터 전통찻집에서 티타임을 가지며 여유로운 모습을 보였다. 이어 둘레길 걷기에 나선 이들은 가파른 계단이 나타나자 당황하며 “둘레길이 아니라 '둘레언덕길'이라고 정정해야 한다”고 말해 웃음을 유발했다. 또 걷기 도중 산을 배경으로 다양한 사진을 촬영하고 '아재미' 가득한 사진 찍기 대결을 하기도 하며 북한산을 제대로 즐겼다.

이후로도 네 멤버는 등산객과 정겨운 인사를 나누며 등산의 매력을 즐기는 등 끝까지 포기하지 않고 마침내 정상에 올라 보는 이들에게 건강한 기운을 선사했다.

앞서 보이스퍼는 지난해 디지털 싱글 '그날'을 발매하고 완성도 높은 하모니와 감성 보컬을 선보였고, 지난달에는 데뷔 5주년 기념 온택트 라이브 콘서트를 개최하기도 했다.

한편 보이스퍼는 다양한 콘텐츠를 통해 팬들과의 소통을 이어갈 예정이다.

 

이지은 기자
이지은 기자
marketnews3030@gmail.com
다른기사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