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GV, 창작 뮤지컬 ‘베르테르’ 20주년 기념 공연 실황 상영
상태바
CGV, 창작 뮤지컬 ‘베르테르’ 20주년 기념 공연 실황 상영
  • 조정원 기자
  • 승인 2021.04.26 10: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CGV 제공
사진=CGV 제공

[조정원 기자] CGV가 20년 넘게 사랑받아온 국내 대표 창작 뮤지컬 ‘베르테르’ 공연 실황을 전한다.

CGV는 오는 5월 5일부터 ‘베르테르’ 20주년 기념 공연 실황을 상영한다.

‘베르테르’는 베르테르와 롯데의 숭고한 사랑 이야기를 다룬 괴테의 소설 ‘젊은 베르테르의 슬픔’을 한국 감성에 맞게 무대로 옮긴 작품이다. 지난 2000년 1월 초연된 이후 2020년까지 30만 명 이상의 관객이 관람하며 대한민국 대표 창작 뮤지컬로 자리매김했다.

이번에 상영되는 ‘베르테르’는 지난해 10월, 20주년을 기념해 진행된 공연을 영상화한 것이다. 2015년 시즌에서 풋풋하고 감성적인 베르테르를 연기해 주목받았던 규현과 호소력 짙은 목소리와 섬세한 감정연기로 사랑을 받았던 이지혜가 ‘롯데’로 다시 호흡을 맞춰 더욱 주목을 모았다. 피아노 1대와 바이올린, 첼로, 비올라 등 현악기 10대로 구성된 챔버 오케스트라가 애잔하고 힘 있는 선율의 연주로 작품을 더욱 드라마틱하게 만든다. 30여 곡이 넘는 뮤지컬 넘버를 통해 관객들이 깊은 여운과 감동을 느낄 수 있도록 어긋난 사랑과 캐릭터들의 안타까운 심정을 세밀하게 표현했다.  

풀 HD 카메라 7대를 동원한 공연 실황 촬영으로 스크린을 통해 오프라인 공연의 감성과 현장감을 생생하게 즐길 수 있다. 또한, 다양한 카메라 앵글과 편집기술을 활용해 시각적 재미와 함께 섬세한 감정선을 밀도 있게 담아냈다.

사진=CGV 제공
사진=CGV 제공

CGV ICECON 콘텐츠사업팀 박준규 팀장은 “배우들의 디테일한 표정 연기와 챔버 오케스트라의 섬세한 선율을 극장의 큰 화면과 풍부한 음향으로 즐길 수 있어 또 다른 재미와 감동을 느낄 수 있을 것”이라며 “자체 제작 및 다수의 뮤지컬 라이선스를 보유한 공연 업체들과의 협업을 통해 국내뿐 아니라 해외 관객들에게도 극장에서의 뮤지컬 관람 경험을 선사하고 싶다”고 말했다.

‘베르테르’는 5월 5일부터 전국 34개 CGV에서 만날 수 있다. 오는 4월 28일부터 CGV 모바일 앱과 홈페이지를 통해 예매할 수 있다.

한편 CGV ICECON은 영화 이외에도 극장에서 즐길 수 있는 다양한 콘텐츠를 발굴해 관객들에게 선보이는 예술 ·문화 콘텐츠 브랜드다. 지난해 ‘브로드웨이 42번가’ 해외 뮤지컬 실황 상영을 시작으로 국내 창작 뮤지컬 ‘시데레우스’, ‘잃어버린 얼굴 1895’를 극장에서 선보였다. 올 3월 개봉한 ‘몬테크리스토: 더 뮤지컬 라이브’은 최초로 4DX로 상영해 관객들로부터 호응을 얻은 바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