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티팬’ 최수영, 전 직장 선배 유서진과 팽팽한 신경전! 예고된 자존심 싸움
상태바
‘안티팬’ 최수영, 전 직장 선배 유서진과 팽팽한 신경전! 예고된 자존심 싸움
  • 이지은 기자
  • 승인 2021.05.28 10: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가딘미디어 제공
사진=㈜가딘미디어 제공

[이지은 기자] 드라마 ‘그래서 나는 안티팬과 결혼했다’의 최수영이 전 직장 선배 유서진과 팽팽한 신경전을 벌인다.

28일 오후 방송하는 금토드라마 ‘그래서 나는 안티팬과 결혼했다’(극본 남지연 김은정, 연출 강철우, 이하 ‘안티팬’) 17, 18회에서는 최수영(이근영 역)과 유서진(차문희 역)이 전세가 역전된 상황에서 재회하게 된다.

앞서 이근영(최수영 분)은 직장에서 해고당하며 직원들에게 마지막 충고를 건넸다. 하지만 유서진(차문희 역)은 직원들을 선동하지 말라며 그녀의 뺨을 때렸고, 근영은 “맞아드리는 거예요. 지금은 아니어도, 나중엔 좀 미안해지시겠죠”라며 화를 눌러 이후 두 사람이 어떻게 재회할지 궁금증을 높였다.

이런 가운데 가상 결혼 프로그램 촬영으로 다시 전 직장에 발을 들인 이근영의 모습이 포착돼 궁금증을 자아낸다. 후준(최태준 분)의 화보 미팅 자리, 이근영은 차문희가 당당하게 내민 빼앗긴 자신의 기획안을 보고 표정을 굳힌 후 퇴짜를 놓는다.

예상치 못한 이근영의 행동에 차문희는 차가운 표정으로 그녀를 주시한다. 이어 빈정대며 이근영을 공격, 날 세운 말을 쏟아내며 다시 한 번 마음에 상처를 준다. 하지만 이근영 역시 마음속에 담아뒀던 모든 말을 꺼내며 치열한 기 싸움을 펼쳐 흥미를 더한다.

이를 몰래 듣고 있던 후준은 차문희에게 일침을 가하며 시청자들에게 사이다를 안길 예정이다. 과연 그가 들은 말은 무엇인지, 또 어떤 행동으로 쾌감을 선사할지 기대가 커진다.

‘안티팬’ 제작진은 “이번 주 방송에서 최악의 해고를 당한 이근영이 선배 차문희와 재회하게 된다. 설움을 표출하는 최수영과 끝까지 냉랭하게 비수를 꽂는 유서진의 연기력은 장면의 몰입도를 최고치로 높였다. 양보 없는 두 사람의 팽팽한 신경전은 본방송을 통해 확인해보길 바란다”라고 전했다.

한편 금토드라마 ‘안티팬’은 매주 금, 토요일 오후 6시 한 회에 30분 분량으로 금요일 2회, 토요일 2회씩 네이버TV와 V-LIVE에서 방송된다. 글로벌 플랫폼 iQIYI(아이치이), VIKI(비키), 일본 아마존 프라임 비디오(Amazon Prime Video JP)에서는 한 회에 60분 분량으로 매주 금, 토요일 동시 공개된다.

이지은 기자
이지은 기자
marketnews3030@gmail.com
다른기사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