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랜선장터’, 손자연 PD가 직접 밝힌 파일럿 때와 달라진 ‘랜선장터’만의 특징 3가지!
상태바
‘랜선장터’, 손자연 PD가 직접 밝힌 파일럿 때와 달라진 ‘랜선장터’만의 특징 3가지!
  • 백융희 기자
  • 승인 2021.06.08 15: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KBS2
사진=KBS2

[백융희 기자] ‘랜선장터’가 수요일 안방극장을 풍성하게 채울 것을 예고했다.

오는 16일 오후 9시 30분 첫 방송되는 KBS 2 새 예능프로그램 ‘랜선장터’(연출 손자연)는 우수한 농·수산물을 소개하고 라이브 커머스로 소비자와 연결해 판매를 도와주는 ‘착한소비권장’ 예능 프로그램이다. 지난해 9월 파일럿 프로그램으로 안방극장에 눈도장을 찍은 ‘랜선장터’는 코로나로 인해 활기를 잃은 농가를 돕기 위해 힘쓰며 선한 영향력을 전파하는 프로그램이라는 찬사를 받았다.

앞서 예비 시청자들의 관심을 한몸에 받은 ‘랜선장터’ 측이 프로그램만의 차별화된 특징 3가지를 공개해 첫 방송을 더욱 기대케 하고 있다.

‘랜선장터’의 연출을 맡은 손자연 PD는 “파일럿때에는 한 지역의 하나의 특산물만 소개했다면, 이번에는 두 팀으로 나뉜 MC들이 두 지역에서 각각의 특산물을 서로 더 많이 판매하려는 대결 구도로 진행된다. 이에 더 많은 작물을 소개하고 보여 드릴 수 있을 것”이라며 지난 방송과 달라진 점을 밝혔다.

이어 “스튜디오에서 라이브 커머스 승패를 공개한다. 출연진들도 결과를 모르는 상태이기 때문에 예측하는 재미가 쏠쏠하다. 긴장감 넘치는 승부 결과로 흥미진진함까지 선사할 예정이니 본 방송을 통해 확인해 달라”라는 말을 전했다.

여기에 장윤정의 센스, 안정환의 적응력, 홍현희의 흥과 텐션, 그리고 김동현의 반전 매력까지 각양각색 매력을 지닌 새로운 MC진들이 보여줄 케미에 본 방송에 대한 궁금증이 높아지고 있다. 또한 이들이 농민들은 물론 게스트들과 어떤 호흡으로 재미를 더할지 기대케 한다.

이렇듯 ‘랜선장터’는 새로운 포맷으로 돌아올 것을 예고, 예비 시청자들을 설레게 하고 있다. 또한 막강한 MC 군단은 물론 재미와 정보, 판매까지 다채로운 볼거리를 제공한다고 해 첫 방송을 더욱 기다려지게 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