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글부글 끊어오르는 공분....인천 중학생 추락사, 십대들의 돌이킬수 없는 일탈

기사입력 : 2018-11-19 12:46:08
center
(출처 : 엠비씨 보도화면)

[마켓뉴스 김래정 기자] 또 다시 사회적으로 흉흉함과 함께 분노는 더욱 치솟고 있다.

19일 수사당국은 앞서 약 엿새 전 발생한 인천 중학생 추락사와 관련해 일부 상황을 언급하면서 연일 수면 위에 오르내리고 있다.

인천 중학생 추락사는 앞서 시 소재 한 건물 옥상에서 숨진 ㄱ군이 동급생들로부터 폭력을 받은 뒤 떨어져 숨진 사건이다.

더불어 인천 중학생 추락사 당시 폭력에 가담한 동급생들이 붙잡혀 당국의 조사를 받고 있는 상황인데 특히 조사 당시 한 동급생이 입고 나온 의상이 바로 숨진 ㄱ군의 것이었던 것.

이 같은 사실이 ㄱ군의 모친으로부터 전해지면서 사회적 공분이 끊이지 않고 있는 실정이다.

바로 버젓이 빼앗은 의상을 입고 나오는 모습에 민심은 극에 달하고 있다. 하지만 이 동급생은 이 의상이 교환한 것이라고 주장했다고 수사당국은 설명했다.

한편 최근 사회적으로 십대들의 갖가지 폭력이 사회적 물의를 빚고 있다. 여기에 현행법상 미성년자에 대한 엄벌이 다소 미비한 실정이라 처벌을 강화할 필요성도 제기되고 있는 상황이다.

김래정 기자 news@
마켓뉴스는 공정하고 정확한 뉴스 전달을 위해 노력하며,
독자는 제공 뉴스에 대해 정정 반론 추후 보도를 요청할 권리가 있습니다.
메일 : news@marketnews.co.kr
<저작권자 © 마켓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