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인텍, OLED 본딩장비 수주행진

기사입력 : 2019-05-09 10:08:33
center
[마켓뉴스 배요한 기자]
파인텍이 연이은 OLED 장비 수주로 올해 수익성 개선이 기대된다.

9일 파인텍은 삼성디스플레이 동관 법인과 180만달러(약 20억원) 규모의 OLED 본딩장비 공급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지난 8일 삼성 텐진 법인과 376만불(약 44억원) OLED 본딩장비 개조 수주에 이어 이번 동관 법인과 신규본딩장비 계약을 체결하며 5월에만 총 65억원 규모의 삼성향 수주고를 확보했다.

회사 관계자는 “기존에 없던 새로운 폼팩터를 가진 스마트폰 출시가 예상되면서 디스플레이 생산공법이 빠르게 변화하고 있는 추세”라며 “세계 최초로 플렉서블 복합 본딩장비를 개발한 파인텍의 기술력을 기반으로 급변하는 시장 상황과 트렌드 변화에 대한 시장 대응력을 더욱 강화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최근 파인텍은 BOE와 플렉서블용 복합 본딩장비 공급 계약을 체결한데 이어 CSOT와 복합 본딩장비 계약을 앞두고있다. 삼성디스플레이, BOE, CSOT 등 세계적인 AMOLED 패널 제조사들에 지속적인 본딩장비 공급 계약을 통한 실적 개선이 가능할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파인텍 관계자는 “플렉서블 패널 본딩 공정은 연신율(팽창과 늘어짐)을 고려한 조건을 유지하는 것이 플렉서블 디스플레이 모듈 품질을 결정하기 때문에 정밀도 및 속도 면에서 뛰어난 기술력을 요구한다”며 “파인텍은 이러한 정밀도및 속도 면에서 모두 만족시키는 플렉서블용 본딩장비를 공급하는 유일한 기업”이라고 설명했다.

이어 “국내 및 중국은 물론 일본에서도 본딩장비 관련 문의가 이어지고 있어 해외 거래처 확대 등을 통한 수주 증가가 기대된다”고 덧붙였다.

배요한 기자 superb.yohan@gmail.com
마켓뉴스는 공정하고 정확한 뉴스 전달을 위해 노력하며,
독자는 제공 뉴스에 대해 정정 반론 추후 보도를 요청할 권리가 있습니다.
메일 : news@marketnews.co.kr
<저작권자 © 마켓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