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풀잎, 아버지 이동은 향한 답가 ‘이런 게 사랑이니’ 발표
상태바
이풀잎, 아버지 이동은 향한 답가 ‘이런 게 사랑이니’ 발표
  • 백융희 기자
  • 승인 2020.08.12 14: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소나무뮤직 제공
사진=소나무뮤직 제공

[백융희 기자] 아버지를 향한 끝없는 사랑이 ‘SNS 효녀심청’을 입증하며 가수 데뷔의 길을 열었다.

신인가수 이풀잎은 지난 4일 싱글 ‘이런 게 사랑이니’를 발표하며 가요계에 첫 발을 내디뎠다. 가수 이동은을 ‘100만뷰 아버지’로서 화제의 중심에 세웠던 딸 이풀잎이의 데뷔곡 또한 의미가 있다.

아버지가 발표해 약 6개월 여만에 멜론 실시간 차트 100위에 진입하며 역주행 기록을 세운 ‘이것도 사랑이니’이 답가로 ‘이런 게 사랑이니’를 발표했다.

아버지 이동은의 ‘이것도 사랑이니’ SNS 홍보를 위해 답가 형식으로 불렀던 이풀잎의 라이브 영상은 100만 조회수를 돌파하는 등 원곡 못지않은 인기를 얻었다. 음악을 들은 많은 이들의 음원발표 요청을 계속 된 가운데 원곡과 반대 입장으로 부른 가사에 공감과 호응을 얻고 있다.

신곡은 어쿠스틱 기타에 가을 느낌의 뉴트로 감성을 담아 이풀잎의 꾸밈없는 풋풋한 목소리가 매력적으로 느껴진다. 국내 최고 기타리스트 함춘호의 어쿠스틱 기타 연주와 이풀잎의 소울 감성이 충만한 목소리가 멋진 앙상블을 이루며 안타까운 사랑의 마음을 그리며 원곡과는 또 다른 감동을 전한다.

소속사 소나무뮤직 측은 “여리고 부드럽게 녹아드는 기존의 여성보컬 발라드와는 결이 다른 매력을 보여주며 인기를 얻고 있는 ‘이런 게 사랑이니’는 원곡 ‘이것도 사랑이니’의 감동을 잇는 아름다운 노래로 자리매김 할 것”이라며 기대감을 나타냈다.

한편 이동은은 1987년 푸른하늘 멤버로 발표한 데뷔곡 ‘겨울바다’가 인기를 얻은 후 30여년만에 ‘차트인’을 기록하며 인기 뒷심을 발휘했다. 최근 TBN 경인교통방송 ‘스튜디오1005’ DJ로 발탁돼 월~금 오전 9시~11시 청취자들을 만나고 있다.

백융희 기자
백융희 기자
byh@marketnews.co.kr
다른기사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