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모레퍼시픽, 초고압 인삼 가공 기술 녹색인증 획득
상태바
아모레퍼시픽, 초고압 인삼 가공 기술 녹색인증 획득
  • 한여름 기자
  • 승인 2020.09.11 10: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제공=아모레퍼시픽)
(사진 제공=아모레퍼시픽)

[한여름 기자] 아모레퍼시픽은 기술연구원이 초고압 인삼 가공 기술(천삼화)과 해당 기술을 활용한 제품으로 ‘녹색기술 인증’과 ‘녹색기술제품 인증’을 받았다고 11일 알렸다.

아모레퍼시픽에 따르면 지난 2004년 단시간에 6천 기압의 높은 압력을 가해 홍삼의 유효성분을 추출하는 천삼화 기술을 개발했다. 천삼화 기술은 진세노사이드 등 기능 성분 함량이 높은 고품질의 홍삼과 홍삼 농축액을 만들어주고, 인삼(수삼)을 쪄서 건조하는 기존 방식보다 추출 효율이 우수하다.

또 홍삼 가공 공정을 단축해 에너지 사용량과 탄소 배출량을 10% 이상 절감할 수 있으며, 열을 가하거나 화학물질을 첨가하지 않고도 인삼에 잔류하는 토양 미생물을 효과적으로 제거할 수 있어 친환경적이다.

아모레퍼시픽 기술연구원은 지속해서 천삼화 기술을 개선해 왔으며 이너뷰티 솔루션 브랜드 바이탈뷰티에서 출시한 여러 제품에도 적용했다. 

홍삼과 인삼열매(부원료)를 간편하게 섭취할 수 있는 홍삼 앰플 '명작수', 인삼열매와 홍삼을 한 포에 담은 '인삼열매홍삼진액'을 비롯한 10개 제품도 이번에 천삼화 기술과 함께 녹색기술제품 인증을 받았다.

김완기 아모레퍼시픽 기술연구원 바이탈뷰티연구소 소장은 “이번 녹색인증을 통해 아모레퍼시픽 기술연구원이 개발한 천삼화 기술의 우수성과 친환경성을 인정받아 매우 의미 있게 생각한다”며 “아모레퍼시픽 기술연구원은 앞으로도 최고의 기술적 가치를 바탕으로, 전 세계 고객에게 아름다움을 전하기 위한 노력을 지속해서 이어가겠다”고 전했다.

한편, ‘녹색인증’은 2010년 공포된 저탄소 녹색성장 기본법에 따라 유망한 기술 또는 사업을 인증하는 제도로, 한국산업기술진흥원에서 접수해 녹색인증심의위원회 평가를 거쳐 선정한다. 

한여름 기자
한여름 기자
marketnews2019@gmail.com
다른기사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