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십세기 힛트쏭', 90년대 '레전드 힛트쏭' 소환…추억의 '가요대상' 몰아보기
상태바
'이십세기 힛트쏭', 90년대 '레전드 힛트쏭' 소환…추억의 '가요대상' 몰아보기
  • 조정원 기자
  • 승인 2020.12.18 16: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KBS Joy '이십세기 힛트쏭' 예고
사진=KBS Joy '이십세기 힛트쏭' 예고

[조정원 기자] '이십세기 힛트쏭'이 그 시절 '가요대상'을 휩쓴 전설의 명곡들을 소환한다.

18일 오후 방송하는 KBS Joy '이십세기 힛트쏭' 39회는 '시상식의 계절, 90년대 가요대상 힛-트쏭 10'을 주제로, 연말 가요 시상식 엑기스 무대를 시청자들에게 생생히 전달한다.

특히 연말 가요 시상식답게 시대를 풍미한 수많은 힛트쏭들이 안방을 찾는다. '시상식의 계절, 90년대 가요대상 힛-트쏭 10'의 향연과 함께 당시 가요들의 트렌드를 다시 엿볼 기회가 될 전망이다.

MC 김희철과 김민아의 품격 넘치는 모습도 '이십세기 힛트쏭'을 기다리게 하는 이유다. 두 사람은 턱시도와 드레스는 물론 머리부터 발끝까지, 풀 세팅을 보여주며 '연말 시상식의 꽃'으로 불리는 레드카펫을 걷는다.

'이십세기 힛트쏭'이 마련한 또 하나의 특별한 무대도 시청자들을 기다리고 있다. 바로 '쏭맨'(임준혁)의 러브콜에 화답해 준 '성대모사의 달인' 정성호가 스튜디오를 찾는다. 감탄을 부르는 쏭맨과 정성호의 무대에 벌써부터 기대감이 모인다.

한편 '이십세기 힛트쏭' 39회는 18일 오후 8시에 방송한다. '이십세기 힛트쏭'의 더 많은 영상은 주요 온라인 채널(유튜브, 페이스북 등) 및 포털 사이트에서도 찾아볼 수 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